호흡기, 알러지, 감염성 질환

김장철, 노로바이러스 조심하세요 포항속시원내과 | 2016년 11월 2일

[김장철, 노로바이러스 조심하세요]

 

 

 

Sad and smile

 

 

 

날씨가 쌀쌀해졌다고 식중독으로부터 안전한 것은 아닙니다.

 

모든 연령층에 걸쳐 급성 설사를 유발하는 대표적인 장염 바이러스인 노로바이러스는 익히지 않은 굴·조개 같은 해산물에 존재하다가 해당 음식을 먹으면서 몸안으로 들어와 염증을 일으키는데요, 특히 김장철에 굴김치를 드시다가 감염되는 경우도 많아 주의가 필요합니다.

 

잠복기는 24~48시간이며, 주된 증상은 구토와 설사, 복통입니다.  발열과 근육통이 오기도 합니다.  치료는 탈수 예방을 위해 수분 보충 같은 대증(對症)요법이 유일합니다.

 

 

 

936787

 

 

 

일반세균과 달리 영하 20℃에서도 살아남는 강한 생명력을 가지고 있는데요, 따라서 노로바이러스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선 굴과 조개 같은 어패류는 반드시 익혀서 먹고 지하수도 끓여 마시고 음식 재료도 85℃ 이상에서 1분 이상 가열·조리해 살균하는 과정을 거치는 것이 좋습니다.

 

추운 날씨로 개인위생은 소홀해 지는데 반해 실내활동은 늘어 사람 간 감염도 쉬워질 수 있습니다. 특히 식중독 환자의 구토물이나 분변을 통해 다른 사람에게 감염시킬 수 있어 청소 등 위생관리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노로바이러스에 오염된 물건을 만진 손으로 입을 만졌을 때와 질병이 있는 사람을 간호할 때 또는 환자와 식품, 기구 등을 함께 사용했을 경우에도 노로바이러스가 발병할 확률이 높기 때문입니다.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은 회복 후 사흘간 음식을 조리도 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환자에 의해 오염된 식품은 적절한 방법으로 폐기 처리해야 합니다.

 

 

mw_go_kr_20161102_104022

(이미지 출처: 국가건강정보포털)

https://goo.gl/eFwLS5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