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내분비질환

당뇨식이요법, 잘못된 상식 ! 포항속시원내과 | 2017년 5월 17일

[당뇨식이요법, 잘못된 상식 !]

 

 

 

 

Sad and smile

 

 

 

당뇨병이 증가하는 만큼 그에 대한 오해도 늘고 있는데요, 병원치료도 중요하지만 식이요법을 통한 평소 관리도 철저히 해야 하는 만큼 속시원내과의원과 함께 올바른 당뇨식이요법 정보 알아봐요 !

 

 

 

677211

  
1.꿀은 많이 먹어도 괜찮다?
꿀은 설탕이 아니지만 설탕과 같은 ‘단순당’에 속합니다. 따라서 섭취하면 포도당으로 전환되어 혈당이 상승하기 때문에 섭취에 제한을 두어야 합니다.

 

 

 

473155
 

2. 당분이 적은 음식은 괜찮다?
당분이 적은 음식이라도 여기에 포함된 단백질과 지방을 필요 이상으로 섭취한다면 간에서 포도당으로 전환되어 혈당을 올릴 수 있으니 필요한 만큼 적당히 드셔야 합니다.

 

 

 

511070
 

3. 무조건 잡곡밥이 좋다?
잡곡과 현미가 섬유질과 영양소가 풍부하기 때문에 혈당을 천천히 상승시키고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역할을 하지만, 흰쌀밥과 현미밥 한 공기의 열량 자체는 동일합니다. 따라서 무조건 현미밥이나 잡곡밥만 먹어야 하는 것도, 또 흰 쌀밥이 무조건 해로운 것도 아닙니다.

 

 

 

237768
 

4. 술은 맥주보다 소주가 좋다?
어떤 종류의 술이든 저열량 균형식을 권장하는 당뇨병 식사 원리에 어긋납니다.
또 술에는 영양소가 거의 없고 당뇨병 치료제 일부는 술에 과민반응을 보일 수 있습니다. 또한 과음은 저혈당 위험을 높이는데, 이를 방치할 경우 심각한 문제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1012509

 

5. 식사량을 줄이는 것이 좋다?
건강 상태가 정상인 사람도 평소 먹던 음식의 양을 줄이면 체중 감소나 영양실조 등이 나타나 건강상에 악영향을 미칩니다. 당뇨병이라고 해서 무작정 식사량을 줄이거나 소화가 잘 되지 않는 음식을 섭취할 경우 소화기관으로 흡수되는 포도당의 양도 줄기 때문에 체내로 배출될 포도당의 양까지 고려한 식단에 맞춰 식이요법을 진행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