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뇨병, 내분비질환

여름철 만성질환자 건강관리법 당뇨병 포항속시원내과 | 2017년 6월 15일

[여름철 만성질환자 건강관리법 당뇨병]

 

 

 

Sad and smile

 

당뇨병은 이미 잘 알려진 대사질환인데요,

규칙적이고 건강한 생활습관 실천이 당뇨병의 예방과 관리에 있어서 가장 중요하지만 여름은 탈수와 운동 부족, 스트레스로 혈당이 더 높아지고 꾸준히 잘 지켜오던 생활습관이 망가지기 쉽습니다.

당뇨병 환자들이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기 위해 꼭 지켜야 할 사항 함께 알아봐요 !

 

 

 

465992

 

 

1. 음료섭취

 

더운 날씨로 인해 시원한 청량음료나 빙과류, 과일 주스 등을 찾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당분 함량이 많으므로 당뇨병 환자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수박이나 포도, 망고, 참외 등의 당도 높은 과일도 1~2조각 이상은 먹지 않도록 합니다.

당뇨병 환자의 수분 섭취를 위해서는 냉수가 가장 좋으며 보리차나 시원한 녹차 등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스포츠 음료는 흡수 속도가 빨라 갈증 해소의 장점이 있지만, 당분 함량이 높은 만큼 주의해야 합니다.

 

 

 

Male feet

 

 

2. 발관리

 

당뇨환자는 신경 손상으로 감각기능이 많이 떨어져 손발과 같이 말초의 통증을 잘 느끼지 못합니다. 손은 자주 봐서 상처가 나면 금방 알 수 있지만 발은 그렇지 않습니다.

 

당뇨 환자가 발의 통증을 느끼지 못하면 상처를 방치하게 되고, 혈액순환장애로 상처에 영양과 산소 공급이 원활하지 않으면 피부가 괴사해 신체 일부를 절단해야 하는 최악의 상황이 생기기도 합니다.  발을 잘 씻고 보습제를 바른 뒤, 덥더라도 땀이 잘 흡수되는 면 양말을 신는 것이 좋습니다.

 

 

 

 

964160

 

 

3. 저혈당 주의

 

더운 여름철에 식욕이 감소하는 것도 문제입니다. 당뇨약은 식사 후 혈당을 낮추기 위해 복용하는데, 식사량이 줄어든 상태에서 약 용량이 동일하다면 저혈당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특히 식사를 하지 않고 약만 복용하는 사람도 있어 매우 위험합니다.

 

 

 

282169

 

 

4. 눈관리

 

당뇨병 환자는 강한 자외선으로 인해 백내장과 황반변성 발생의 위험성이 증가됩니다. 당뇨병 환자는 일반인에 비해 백내장의 발생빈도가 최대 5배 더 높은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황반변성의 위험성도 증가합니다. 외출할 경우에는 챙 넓은 모자나 선글라스로 눈을 보호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 https://goo.gl/dnQmXN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