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흡기, 알러지, 감염성 질환

5~9월 조심해야 하는 감염병 종류 포항속시원내과 | 2019년 4월 30일

[5~9월 조심해야 하는 감염병 종류]

 

 

 

Sad and smile

 

 

 

본격적으로 하절기가 시작되는 5월부터 수인성 및 식품매개감염병(이하 설사감염병)* 증가합니다. 하절기에 기온이 상승하여 병원성 미생물 증식이 활발해지고, 연휴·휴가기간 단체모임과 국내외 여행기회가 증가하면서 설사감염병이 집단발생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에 대비하는 방법 ! 속시원내과의원이 전해드립니다 ^^

 

* 제1군감염병(콜레라, 장티푸스, 파라티푸스, 세균성이질, 장출혈성대장균감염증, A형 간염), 지정감염병인 장관감염증(살모넬라균 감염증, 장염비브리오균 감염증, 황색포도알균 감염증,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등) 등

 

 

Print

 

 

 

1. 수인성 및 식품매개감염병의 종류

 

세균
살모넬라균 감염증, 장염비브리오균 감염증, 장독소성대장균(ETEC) 감염증, 장침습성대장균(EIEC) 감염증, 장병원성대장균(EPEC) 감염증, 캄필로박터균 감염증, 클로스트리듐 퍼프린젠스 감염증, 황색포도알균 감염증, 바실루스 세레우스균 감염증, 예르시니아 엔테로콜리티카 감염증,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감염증

 

바이러스
그룹 A형 로타바이러스 감염증, 아스트로바이러스 감염증, 장내 아데노바이러스 감염증, 노로바이러스 감염증, 사포바이러스 감염증

 

원충
이질아메바 감염증, 람블편모충 감염증, 작은와포자충 감염증, 원포자충 감염증

 

 

20420747

 

2. 어떻게 전파되나요?

 

-주로 오염된 물과 음식물을 섭취하여 감염되게 됩니다.

-환자, 무증상보균자의 배설물에 오염된 음식이나 물 또는 환자가 직접 조리한 음식에 의해서도 전파될 수 있습니다.

-파리와 같은 위생곤충에 의해 오염물로부터 다른 음식물로 세균이 전파되기도 합니다.

-특히, 1군 감염병인 장티푸스의 경우 무증상보균자가 부주의하게 다룬 음식에 의해 옮겨질 수도 있으며, 세균성이질의 경우 매우 적은 양의 세균으로도 감염될 수 있어 환자나 병원체보유자와의 접촉하지 않아야 합니다.

 

 

인쇄

 

 

3. 예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물은 끓여 마시기(끓일 수 없을 때는 생수, 탄산수 등 병에 포장된 음료수 마시기)

-음식 익혀먹기(중심온도 75℃(특히, 어패류는 85℃)로 1분 이상 익혀먹기)

-채소, 과일은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 벗겨 먹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칼, 도마 조리 후 소독, 생선, 고기, 채소 등 도마 분리사용 등)

-설사증상이 있는 경우 조리하지 않기

 

 

4. 집단발생은 몇 명 기준이고 어떻게 신고해야 하나요?

 

같은 장소에서 음식물을 섭취한 사람들 중 2명 이상이 장관 증상(구토, 설사, 복통 등)이 발생한 경우에 가까운 보건소 즉시 신고합니다. 감염병환자신고와는 별개로 신고되는 사항으로 반드시 의료인이 신고하지 않아도 됩니다. – 발생한 식당업주, 증상발현자 또는 집단 발생한 경우를 목격한 경우 등 누구나 보건소로 신고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댓글 남기기